해외축구2019.01.13 23:38

2019 아시안컵 오만-일본 경기에서

일본이 얻은 PK가 오심인걸 언급하지 않은 일본 방송

 

후반 시작전에야

PK도 미묘했고 럭키였다, 나가토모 손에 맞은 것같다면서

주심의 판단이었다고 언급함

그러면서 이번 아시안컵에서 부심 1명이 더 있는데

어디까지나 보조 역할이다. 최종 결정은 주심. 하프타임에 뭔가 주고받았을수도 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Posted by 차삐라의 축구기록 ___,